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자가검사키트 양성 나오면 즉시 선별검사소 가세요"…방역당국 "사용법 숙지" 당부

통합검색

"자가검사키트 양성 나오면 즉시 선별검사소 가세요"…방역당국 "사용법 숙지" 당부

2021.04.29 18:30
방대본 자가검사키트 29일 판매 앞두고 유의사항 배포
국내 자가검사키트 개발사인 에스디바이오센서 관계자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를 이용해 검사를 시연하고 있다. 연합뉴스 제공
국내 자가검사키트 개발사인 에스디바이오센서 관계자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수출용 자가검사키트를 이용해 검사를 시연하고 있다. 연합뉴스 제공

스스로 검체를 채취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COVID-19·코로나19) 감염을 확인하는 자가검사키트가 29일부터 시중에 판매된다. 방역당국은 호흡기 증상이 있는 사람이 보조적 수단으로 쓰는 것을 원칙으로 한다고 강조하고 주의사항을 숙지해 이용할 것을 당부했다. 양성이 확인되면 즉시 선별검사소에서 추가 검사를 받을 것을 안내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 조건부 허가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의 사용원칙과 유의사항을 담은 안내자료를 29일 배포한다고 밝혔다.

 

자료에 따르면 자가검사는 식약처 허가사항에 따라 호흡기 감염 증상이 있는 사람이 확진 검사를 받기 어려울 때 보조적 수단으로 사용하는 것을 원칙으로 뒀다. 정은경 방대본 본부장은 “아직은 무증상자에 대해 검증이 되지 않은 상황”이라고 말했다.

 

자가검사 결과 양성이 확인되면 즉시 선별검사소나 진료소를 방문해 유전자증폭(PCR) 검사를 받고 감염 여부를 확인해야 한다. 양성인 경우 검사 결과를 확인할 때까지 자가격리를 준수해야 한다. 자가검사 결과가 음성이어도 방역수칙을 준수하고 감염이 의심될 경우 별도로 PCR 검사를 받도록 했다. 정 본부장은 “자가검사 결과가 음성일 경우라도 가짜음성이 있을 수 있다”고 설명했다.

 

정 본부장은 “안전하고 효율적인 검사를 위해 방역당국의 안내사항, 식약처 허가사항, 제품의 사용설명서를 정확히 이해하시고 사용해 주실 것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제품 설명서에 제시된 반응시간이 지나거나 검사 시 이물질이 오염되면 결과가 양성으로 나올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

 

식약처가 허가한 자가검사제품 2종은 사람이 직접 콧속으로 면봉을 집어넣어서 여러 번 문질러 검체를 채취하는 방식이다. 양쪽 콧 속 1.5cm까지 집어넣어 각각 10번 가량 문질러 분비물을 채취하는 방식이다. 코 안쪽에 분비물이 잘 모일 수 있도록 검사 1시간 전에는 코를 풀거나 세척하지 않아야 한다.

 

정 본부장은 “전문가들은 비인두에 굉장히 깊숙이 집어넣어 바이러스가 주로 증식하는 부위에서 검체를 채취하기 때문에 정확도가 높은데 본인이 할 경우는 그렇게 하기에는 안전성 문제가 있어 대체하다 보니 정확도가 당연히 떨어질 수밖에 없다”며 “한계점을 알고 적절하게 활용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검사 전과 후에는 주변을 환기하고 깨끗하게 손을 씻은 후 검사해야 한다. 검사에 사용한 면봉과 키트, 장갑은 비닐에 밀봉해 폐기해야 한다. 정 본부장은 “검사결과가 양성인 경우 바이러스를 전염시킬 수 있는 물질이 들어있을 수 있어 진단을 위해 선별진료소를 찾을 때 폐기물을 보건소에 맡겨 폐기를 요청해주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안내자료는 질병관리청 홈페이지(http://kdca.go.kr/board/board.es?mid=a20504000000&bid=0014&act=view&list_no=713158)에서 볼 수 있다.

관련 태그 뉴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4 + 4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