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AI·SW 인재 양성 ICT 이노베이션스퀘어 전국 4곳에 설치

통합검색

AI·SW 인재 양성 ICT 이노베이션스퀘어 전국 4곳에 설치

2020.08.18 17:09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공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공

지역에 인공지능(AI)과 소프트웨어(SW) 인재를 양성하는 이노베이션스퀘어가 설립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지역 정보통신기술(ICT) 이노베이션스퀘어 조성사업을 수행할 4개 협력체를 확정했다고 18일 밝혔다.

 

지역 이노베이션스퀘어 조성사업은 지역 산업계에 디지털 기술을 접목한 실무형 인재를 양성하는 사업이다. 2025년까지 800억 원을 투자해 인공지능과 소프트웨어 실무인재 3만 7000명을 양성하는 것이 목표다. 이를 위해 2020년부터 4년간 부산·울산·경남과 강원·경북·대구, 광주·전북·전남·제주, 대전·충남·충북·세종 등 4개 권역마다 각각 50억 원을 지원해 ICT 이노베이션스퀘어와 AI복합공간을 구축하게 된다.

 

각 권역에서는 지역 ICT이노베이션스퀘어 거점 1개소와 이와 연계해 운영하는 복수의 AI복합교육 공간을 구축하게 된다. 지역 거점에는 ICT콤플렉스와 AI복합교육공간이 함께 구축된다. AI 복합교육공간은 권역 내 여러 지역의 AI 교육수요를 충족하기 위해 다수 지역에 분산 구축한다.

 

부산, 울산, 경남 권역은 부산시를 주관으로 울산시와 경남도가 협력체를 구성해 부산 센텀벤처타운에 ICT이노베이션스퀘어를 구축한다. 울산과 창원에는 AI복합교육공간을 구축해 운영한다. 조선 해양과 자동차, 화학 등 지역 특색을 고려한 AI 교육과정을 개발해 운영한다.

 

강원, 경북, 대구 권역은 경북도를 주관으로 강원도와 대구시가 협력체를 구성한다. 김천혁신도시에 ICT이노베이션스퀘어를 조성하고 대구와 경북 포항, 강원 강릉, 원주, 춘천 등 다섯 곳에 AI 복합교육공간을 구축해 운영한다. 강원도는 신소재와 바이오, 의료기기, 경북은 자동차 전장과 미래형 이동체, 대구시는 스마트시티와 자동차 등 권역 내 특화산업과 연계한 교육 프로젝트를 진행한다.

 

광주와 전북, 전남, 제주 권역은 광주시를 주관으로 전북도와 전남도가 협력체를 구성한다. 광주영상복합문화회관에 이노베이션스퀘어를 구성한다. 전북 전주와 전남 광양, 나주 세 곳에 AI복합교육공간을 구축한다. 광주시는 에너지, 자동차, 헬스케어, 문화콘텐츠, 전북도는 농생명과 금융, 전남도는 농수산과 미래형 운송기기 산업 등과 연계한 교육과정을 운영한다.

 

대전과 충남, 충북 권역은 대전시를 주관으로 충남도와 충북도, 세종시 등 4개 지자체가 협력한다. 대덕연구개발특구에 이노베이션스퀘어를 조성하고 청주와 아산, 세종 세 곳에 AI복합공간을 구축한다. 대전은 무선통신융합과 바이오소재, 로봇지능화, 충북은 반도체, 스마트IT부품, 충남은 차세대 디스플레이, 세종은 의료정밀 산업에 특화할 예정이다.

 

4개 협력체는 이달 말부터 ICT 콤플렉스 공간 조성에 착수한다. 이와 동시에 AI와 SW 교육과정을 수강할 교육생 모집을 시작한다. 10월부터 교육과정을 운영한다.

 

송경희 과기정통부 소프트웨어정책관은 “지역 ICT이노베이션스퀘어 조성을 통해 지역 산업계에 부족한 AI, SW 핵심 인재를 양성해 디지털 기반 지역 산업 고도화를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관련 태그 뉴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8 + 3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