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코로나19 '기침·피로' 등 증상 다양…8천976명 임상정보 분석

통합검색

코로나19 '기침·피로' 등 증상 다양…8천976명 임상정보 분석

2020.07.16 17:31
방대본 "확진자 조기발견이 중요…비특이적 증상이라도 검사받아야"

방대본 "확진자 조기발견이 중요…비특이적 증상이라도 검사받아야"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들은 기침, 객담(가래), 발열을 비롯해 피로·권태 등 다양한 증상을 보이는 것으로 조사됐다.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가 16일 공개한 코로나19 증상은 ▲ 발열 ▲ 기침 ▲ 객담 ▲ 호흡곤란 ▲ 인후염 ▲ 콧물 ▲ 근육통 ▲ 피로·권태 ▲ 두통 ▲ 구토·오심(메스꺼움) ▲ 설사 등이다.

 

이는 방대본이 지난 4월 30일까지 격리해제되거나 사망한 확진자 8천976명의 임상정보를 분석한 결과로, 입원치료자의 73.3%와 생활치료센터 입소자의 35.2%는 이 중 1개 이상의 증상이 나타났다.

 

입원치료자의 주요 증상을 보면 기침(41.8%), 객담(28.9%), 발열(20.1%), 두통(17.2%)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소수였지만 설사(9.2%), 구토·오심(4.3%), 피로·권태(4.2%) 등을 겪은 확진자도 있었다.

 

권준욱 부본부장은 이날 브리핑에서 이런 결과를 언급하면서 "코로나19 방역에서 신속한 검사와 확진자를 조기에 발견하는 것이 중요하다. 코로나19 증상으로 특정되지 않은 비특이적인 증상이 나타나더라도 지금 같은 시기에는 코로나19를 의심해보고 적극적으로 진단검사를 받을 것을 권장한다"고 말했다.

 

그는 특히 "의료기관, 교육시설, 종교시설 등 많은 사람이 이용하는 시설, 업무에 종사하는 사람은 다중 접촉으로 인한 감염 위험성이 높기 때문에 몸이 조금이라도 이상하다면 진단검사를 받아 달라"고 당부했다


연합뉴스 제공
 
[중앙방역대책본부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연합뉴스

관련 태그 뉴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1 + 4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