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필적감정도 3차원으로… 伊연구팀 레이저이용 홀로그램 개발

통합검색

필적감정도 3차원으로… 伊연구팀 레이저이용 홀로그램 개발

2004.08.18 00:32
3차원 홀로그램으로 가짜 서명을 쉽게 알아낼 수 있는 신기술이 등장해 화제다. 이탈리아 로마트레 연구대학 전기공학과의 주세페 스파뇰로 교수팀이 최근 필적 샘플에 레이저 광선을 비추어 입체상을 만든 후 그 특징을 알아내는 홀로그램 시스템을 개발했다. 이 연구결과는 광학전문지 ‘저널 오브 옵틱스 A’ 10일자에 실렸다. 서명은 신용카드 영수증에서 유언장이나 법적 서류에 이르기까지 다양하게 쓰인다. 전통적인 필적 감정 방법은 한 단어가 완성되기까지 한 획, 한 획이 이어지는 과정을 분석하는 것. 그럼에도 능숙한 위조 서명은 획의 순서를 구별하기 쉽지 않다. 하지만 연구팀의 시스템으로 찍은 3차원 사진에는 글자의 굴곡이 언덕이나 계곡으로 실감나게 나타나 펜으로 가해진 압력과 획의 순서가 드러난다. 예를 들어 두 획이 교차하는 때는 두 번째 획이 첫 번째 획의 위로 뚜렷하게 돌출돼 보인다. 단순히 서명의 모양만을 모방한 복사본과는 확실한 차이가 난다. 연구팀은 여러 펜으로 다양한 종이 위에 남겨진 필적 샘플에 대해 자신들의 시스템을 시험했다. 그 결과 3차원 홀로그램 사진으로 전체 샘플의 90%에서 특정 획순을 알아냈다. 관련 전문가들은 새로운 필적 감정법이 위조 서명을 알아내는 가장 강력한 도구가 될 것이라고 입을 모은다. 필적 감정에 홀로그램을 동원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태그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이 기사어떠셨어요?

댓글 0

12 + 9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