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을 꽃게철, 꽃게 아가미 기생충 논란… 전문가 “몸에 해롭지 않다”

2015.09.07 13:33


[동아닷컴]

본격적인 가을 꽃게철을 맞아 금어기가 해제되면서 소비자들의 꽃게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

이 가운데 최근 꽃게의 아가미 부분에 달린 기생충 사진들이 SNS상에서 공유되며 논란이 되고 있다. 이에 대해 전문가는 몸에 해롭지 않은 기생충이라 분석했다.

기생충학자 서민 단국대 교수는 7일 CBS라디오 ‘박재홍의 뉴스쇼’에 출연해 “기생충이 맞기는 하지만 사람에게 들어와도 감염돼지 않는 기생충”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서 교수에 따르면 꽃게 기생충 등 바다 생물체는 기생충을 갖고 있지만 거의 대부분이 사람에겐 전파력이 없다“고 이야기했다.

한편 서 교수는 방송에서 “지금은 워낙 돼지를 잘 키우고 있어 덜 익힌 돼지고기라도 기생충은 없다”고 말했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페이스북 http://www.facebook.com/DKBnews.all











[☞모바일서비스 바로가기][☞오늘의 동아일보][☞동아닷컴 Top기사]
ⓒ 동아일보 & dong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작성하기

    의견쓰기 폼
    0/1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