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신 업데이트] "러시아 코로나19 백신 최종임상 결과 이르면 내달 발표"

2020.10.20 10:54
로이터 보도…"4만명 참가자 중 5천∼1만명 자료 포함"한국서도 생산될 듯…백신개발 지원 펀드 대표 밝혀

로이터 보도…"4만명 참가자 중 5천∼1만명 자료 포함"

한국서도 생산될 듯…백신개발 지원 펀드 대표 밝혀

 

 

연합뉴스 제공
 
러시아가 자체 개발하고 승인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스푸트니크 V'. [로이터=연합뉴스 자료사진]

 

 러시아가 자체 개발하고 승인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스푸트니크 V' 최종 임상시험 결과 일부를 다음 달 공개할 계획이라고 로이터통신이 20일(현지시간) 전했다.

 

통신에 따르면 러시아는 이르면 내달 초 스푸트니크 V 임상 3상 시험 초기결과를 발표할 계획이다.

 

이 백신을 개발한 가말레야 국립 전염병·미생물학 센터'의 데니스 로구노프 부소장은 임상 참가자 5천∼1만명의 데이터가 내달 공개될 결과에 포함될 수 있다고 통신에 밝혔다.

 

스푸트니크 V 3상 시험은 백신이 승인된 이후인 지난달 모스크바 시민 4만명을 대상으로 시작됐다.

 

앞서 참가자 모집에 어려움을 겪으면서 현재까지 첫 접종분을 맞은 사람이 1만6천여명에 불과하다. 첫 접종 후 3주가 지나야 두 번째 접종이 가능하다.

 

통신은 러시아가 인도에 임상시험 자료를 주간 단위로 전달할 예정이라고도 했다.

 

최소 3억명분의 스푸트니크 V가 인도에서 생산될 것으로 전망된다.

 

인도는 자국에서 대규모 스푸트니크 V 3상 시험을 시행하는 방안을 검토했으나 앞서 러시아가 실시한 1상과 2상 시험 규모가 너무 작다는 이유로 무산됐다.

 

이후 양국은 인도에서 임상 2상과 3상을 진행하기로 합의했다.

 

한국에서도 스푸트니크 V가 생산될 것으로 알려졌다.

 

스푸트니크 V 개발을 지원한 러시아 국부펀드 '직접투자펀드'(RDIF)의 키릴 드미트리예프 대표는 이날 남미국가와 협력을 주제로 한 화상세미나에서 한국과 인도, 브라질, 중국 등에서 스푸트니크 V를 생산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연합뉴스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작성하기

    의견쓰기 폼
    0/1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