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에 어린이과학관 생긴다

2020.01.16 12:05
어린이과학관 조감도. 과기정통부 제공.
어린이과학관 조감도. 과기정통부 제공.

국립중앙과학관은 17일 오후 국립중앙과학관 ‘역사의 광장’에서 ‘어린이과학관’ 착공식을 개최한다고 16일 밝혔다. 

 

대전 소재 국립중앙과학관 역사의 광장 부지에 들어서는 어린이과학관은 지상 2층 연면적 3386㎡로 전시실 2실과 어린이 실험실, 콘텐츠 제작소 등으로 조성되며 2021년 5월 개관 예정이다. 

 

건축물은 과학의 기초가 되는 사실과 정보를 저장하는 ‘데이터 박스’ 개념을 반영했다. 전시는 ‘공존의 과학, 놀이와 체험으로 탐구하다’라는 주제로 구성될 예정이다. 상징전시물 ‘처음 만나는 과학’, 인트로 ‘연결된 세상’, 1관 ‘자연과의 공존’, 2관 ‘기계와의 공존’의 전시물들이 설치된다. 

 

17일 오후에 열릴 착공식에는 정병선 과기정통부 1차관과 유관 기관 및 공사 관계자 등 100여명이 참석한다. 

 

정병선 1차관은 “어린이과학관은 어린이들에게 기초과학 체험 기회를 제공하고 미래를 위한 상상력과 창의성을 키울 수 있는 전용 과학문화 공간으로 조성할 계획”이라며 “2021년 개관하면 대전·세종·충청권 일대 새로운 과학문화 명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작성하기

    의견쓰기 폼
    0/1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