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김현석, 케어로봇 '볼리'와 CES 연설 "인간중심 혁신"

2020.01.07 18:16

심장 질환 재활 프로그램 '하트와이즈' 소개

보형보조 로봇 입고 AR 글라스 착용 시연…스마트 시티 비전 공유

 


삼성전자, '경험의 시대' 주도할 미래기술 비전 제시
삼성전자 김현석 대표가 6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CES 2020 기조연설'에서 첨단 하드웨어와 인공지능 기술이 결합된 지능형 컴퍼니언 로봇 '볼리(Ballie)'를 소개하고 있다. 
 

삼성전자 소비자가전(CE) 부문 김현석 사장이 세계 최대 가전·IT 전시회 'CES(Consumer Electronics Show) 2020'에서 케어 로봇 '볼리'(Ballie)를 최초 공개했다.


 
 

김현석 사장은 CES 개막을 하루 앞둔 6일(현지시간) 기조연설자로 나서 향후 10년을 '경험의 시대'(Age of Experiences)로 정의하고 볼리와 함께 무대에 섰다.

 

볼리는 지능형 컴퍼니언(Companion·동반자) 로봇이다. 공 모양으로 이동이 자유롭고 사용자를 인식해 따라다니며 명령에 따라 집안 곳곳을 모니터링한다.

 

김현석 사장은 "개인 삶의 동반자 역할을 하는 볼리는 인간 중심 혁신을 추구하는 삼성전자의 로봇 연구 방향을 잘 나타내 주는 사례"라고 말했다.

 

그는 "경험의 시대엔 다양한 개인의 라이프스타일에 따라 공간을 변화시키고 도시를 재구성해야 한다"며 "삼성의 인간 중심 혁신이 이 같은 과제를 해결하는 데 크게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삼성전자, '경험의 시대' 주도할 미래기술 비전 제시
삼성전자 김현석 대표가 6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CES 2020 기조연설'에서 삼성전자의 최신 기술과 제품을 설명하고 있다. 
 

김현석 사장의 뒤를 이어 무대에 오른 삼성리서치 세바스찬 승 부사장은 미국 카이저 퍼머넌트와의 협업으로 개발된 심장 질환 재활 프로그램 '하트와이즈'(HeartWise)를 소개했다.

 

하트와이즈는 모바일기기를 활용해 만성 심장 질환 환자의 심장 상태를 모니터링하고 이상 징후가 발생했을 때 전문 의료진의 적기 진료로 연결될 수 있도록 한다.

 

이밖에 북미 디자인혁신센터 페데리코 카살레뇨 센터장은 "집은 사용자 수요에 반응하고 응답하는 살아있는 생명체와 같다"며 개인 맞춤형 공간을 강조했다.

 

그 일환으로 삼성전자는 웨어러블 보행보조 로봇 '젬스'(GEMS)를 입고, 'AR(증강현실) 글라스'를 쓴 사용자가 개인 트레이너에게 맞춤형 피트니스를 받는 과정을 시연했다.

 

시연자는 트레이너와 런지, 니업 등 동작을 한 뒤 자세 교정을 받고 운동 결과를 모바일 기기로 피드백 받는다.

 


삼성, CES서 웨어러블 보행보조장치 'GEMS' 공개
세계 최대 가전·IT 박람회인 'CES(Consumer Electronics Show) 2019' 개막을 하루 앞둔 지난 2019년 7일(현지시간) 오후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삼성전자 사전 부스투어에서 웨어러블 보행보조장치인 'GEMS'가 전시돼 있다. 

 

스마트 시티에 대한 삼성전자의 비전도 이날 소개됐다.

 

삼성 넥스트 에밀리 베커 전무는 "2050년까지 인구의 70%가 도시에서 거주하게 될 것"이라며 인공지능(AI), 5세대 이동통신(5G), 사물인터넷(IoT), 엣지 컴퓨팅 등을 기반으로 한 기술 혁신이 가져올 변화를 빌딩, 교통, 커뮤니티 등 3가지 분야로 구분해 설명했다.

 

베커 전무는 삼성전자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에 적용할 홈 IoT 사례를 들고 음성 명령을 통해 엘리베이터를 호출하거나 앱으로 전기, 수도, 가스 등의 에너지 사용량을 체크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또한 V2X(차량과 사물 간 연결)를 통해 자동차를 도시 전체와 연결하고 스마트 기기로 사람과 사람을 이어 커뮤니티를 형성하는 데 기여하겠다는 비전을 공유했다.

 

김현석 사장은 "삼성전자는 개인이 더 안전하게 첨단 기술을 누릴 수 있도록 데이터 보안과 프라이버시를 최우선 순위에 둘 것"이라며 "착한 기술을 추구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삼성전자의 CSR(기업의 사회적 책임) 비전 '함께가요 미래로! 인에이블링 피플(Enabling People)'과 함께 그간의 청소년 교육 사회공헌 활동에 관해서도 소개했다.

 

/연합뉴스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작성하기

    의견쓰기 폼
    0/1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