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아세안 과기혁신상' 첫 수상자에 꾸엣 반 레 베트남 주이떤대 선임연구원

2019.11.24 12:00
꾸엣 반 레 베트남 주이떤대 선임연구원이 ′한-아세안 우수과학기술혁신상′ 1회 수상자로 선정됐다. 주이떤대 제공
꾸엣 반 레 베트남 주이떤대 선임연구원이 '한-아세안 우수과학기술혁신상' 1회 수상자로 선정됐다. 주이떤대 제공

이달 25~26일 부산에서 열리는 '2019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를 맞아 꾸엣 반 레 베트남 주이떤대 선임연구원이 한국에서 학위과정을 밟은 아세안 출신 청년 과학자에게 주는 상인 '한-아세안 우수과학기술혁신상'의 1회 수상자로 선정됐다. 아세안 과학기술정책 전문가들이 한국의 과학기술혁신 경험을 듣는 교육도 특별정상회의와 연계해 열린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이달 25일부터 ‘한-아세안 과학기술혁신 교육훈련 프로그램’을 실시하고 같은 날 ‘한-아세안 우수과학기술혁신상 시상식’을 연다고 24일 밝혔다. 

 

제1회 한-아세안 과학기술혁신 교육훈련 프로그램은 아세안 10개국 과학기술혁신 정책 전문가 14명이 참석한다. 이달 25일부터 29일까지 세종과 대전, 서울 지역 주요 산학연 기관을 방문해 과학기술혁신 관련 한국 경험을 듣고 한국 전문가와 대화와 토론을 나누는 일정으로 열린다.

 

제1회 한-아세안 우수과학기술혁신상 수상자는 꾸엣 반 레 베트남 주이떤대 선임연구원으로 결정됐다. 이 상은 과기정통부 장관상으로 한국에서 박사학위 과정에 있거나 박사학위를 받은 후 5년 이내인 아세안 출신 과학연구자에게 주는 상이다. 꾸엣 반 레 선임연구원은 올해 중앙대서 화학신소재공학 석박사통합과정을 마쳤다.

 

꾸엣 반 레 선임연구원은 베트남 신문 ‘탄 니엔’과 인터뷰에서 “10개 아세안 국가 대표로 값진 상을 받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과학을 연구하는 데 있어 자신의 열정을 계속 추구하고 국제학술지에 연구를 더 많이 내기 위한 원동력”이라고 말했다.

 

시상식은 25일 세종시 과학기술정책연구원(STEPI)에서 교육훈련 프로그램 개회식과 연계해 열린다. 부상으로 1만 2000달러(약 1400만 원)의 상금이 주어진다. 꾸엣 반 레 선임연구원은 교육훈련 프로그램에도 참여하게 된다.

 

송경희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국제협력관은 “이번 교육훈련 프로그램과 우수과학기술혁신상이 한-아세안 과학기술 협력증진 디딤돌로 쓰이길 기대한다”며 “향후 교육훈련 프로그램과 우수과학기술혁신상의 위상 강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작성하기

    의견쓰기 폼
    0/1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