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 과학 지식을 접하는
가장 똑똑한 방법!

제약·바이오 연구개발비 1위 셀트리온…매출 29% 투자

2019년 04월 03일 12:09
이미지 확대하기셀트리온헬스케어
연합뉴스TV 제공

국내 주요 제약·바이오 기업 중 연구개발(R&D)에 가장 많은 금액을 쏟아붓는 곳은 셀트리온으로 나타났다.

 

3일 국내 매출 상위 20개 제약·바이오 기업이 제출한 사업보고서에 따르면 셀트리온은 지난해 연간 매출의 29.4%인 2천888억원을 R&D에 투자했다. 절대적인 투자 규모는 물론 매출액에서 R&D가 차지하는 비중 모두 1위다.

 

셀트리온은 바이오시밀러(바이오의약품 복제약) 분야에 역량을 집중하면서 그간의 경험을 바탕으로 바이오의약품 신약과 합성의약품 쪽으로도 범위를 넓혀가는 중이다.

 

이어 한미약품의 R&D 비용이 1천929억원으로 두 번째로 많았다. 한미약품은 전체 매출의 19.0%를 R&D에 썼다. 한미약품의 경우 별도 매출과 비교하면 R&D 투자 비중이 20.1%로 소폭 올라갔다.

 

GC녹십자는 매출의 10.9%인 1천459억원을, 대웅제약은 13.1%인 1천231억원을 R&D에 투자한 것으로 나타났다. 종근당(1천153억원, 12.1%)과 유한양행(1천126억원, 7.4%)도 R&D에 1천억원 이상을 사용했다.

 

동아에스티의 R&D 비용은 768억원(13.5%)으로 집계됐다. 동아에스티는 금액으로는 7위였으나 매출액 대비 비중은 셀트리온, 한미약품에 이어 세 번째로 높았다.

 

이밖에 일동제약(546억원, 10.9%), 보령제약(333억원, 7.2%), 유나이티드제약(268억원, 12.7%) 순으로 R&D 투자 규모가 컸다.


/연합뉴스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관련기사

인기기사

댓글

댓글쓰기

관련 태그 뉴스

동아사이언스 SNS로
최신 소식을 받아 보세요!

  • 과학동아
    과학동아페이스북 과학동아카카오스토리 과학동아트위터
  • 과학동아천문대
    과학동아천문대페이스북
  • 어과동TV
    어과동TV페이스북
관련 태그 뉴스

동아사이언스 SNS로
최신 소식을 받아 보세요!

  • 과학동아
    과학동아페이스북 과학동아카카오스토리 과학동아트위터
  • 과학동아천문대
    과학동아천문대페이스북
  • 어과동TV
    어과동TV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