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이 되면 쏟아지는 잠, 모두 춘곤증일까?

2019.03.12 14:55
 

봄이 되면 사람들은 더 나른해지고 오후에는 잠이 쏟아진다고 호소합니다. 보통 이런 현상을 '춘곤증'이라고 하는데요. 이 같은 나른함을 단순히 춘곤증 증상으로 생각하는 경우가 많지만 다른 질병의 신호일 수도 있습니다. 혼동되는 춘곤증과 기면증의 구분법을 알아봅니다.

 

연합뉴스 제공
연합뉴스 제공

 

/연합뉴스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작성하기

    의견쓰기 폼
    0/150
    * 21대 국회의원 선거운동 기간에는 실명확인 과정을 거쳐야 댓글을 게시하실수 있습니다.
    * 실명 확인 및 실명 등록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 (2020. 4. 2 ~ 2020. 4. 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