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딩이 궁금한 학생이여 오라...구글-생활코딩 무료 온라인 코딩 강좌 열어

2017년 07월 04일 16:30
생활코딩 제공
생활코딩 제공

여름방학을 맞아 전국의 학생을 주 대상으로 한 한달 간의 무료 온라인 코딩 강좌가 열린다.

 

구글코리아와 생활코딩은 독학으로 코딩을 공부하는 이들을 위한 공동 프로젝트 ‘코딩 야학’ 프로젝트 2기의 수강 신청을 받는다.

 

코딩 야학’은 구글코리아와 ‘생활코딩’이 함께 진행하는 무료 온라인 코딩 교육 프로젝트다. 온라인 동영상 강의를 제공하고, 유튜브 라이브 방송을 통한 멘토링과 단체 스터디 학습을 지원한다. 지난 6월 처음 실시한 ‘코딩 야학’ 1기 프로젝트에는 약 2만 6000여 명이 신청하는 등 큰 호응을 얻었다.

 

‘코딩 야학’ 2기는 17일부터 8월 15일까지 한 달간 진행된다. 프로젝트에 등록하고 진도표에 등록된 동영상으로 각자 공부하는 방식이며, 소프트웨어 엔지니어로 구성된 멘토가 유튜브 실시간 방송 등을 통해 도움을 준다. 2기 수업 주제는 1기와 같은 ’웹 애플리케이션 만들기‘이다. 

 

7월 14일까지 중학생 이상 코딩에 관심이 있는 사람이면 누구나 온라인 신청 사이트에서 신청할 수 있다. 초등학생은 선생님이나 부모님 등의 가이드가 필요할 수 있다. 8월 19일에는 온라인 강의를 이수한 참가자 중 추첨을 통해 70명을 선정, 해커톤을 겸한 졸업식을 연다. 

 

2기 프로젝트는 한 달간 약 10개 도시를 방문하는 전국 순회 오프라인 강좌도 함께 진행된다. 전국 순회 오프라인 강좌에 파트너로 함께할 지방 기관 신청도 받고 있다. 후원 파트너 기관 신청에 대한 안내는 코딩야학 홈페이지 및 신청 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생활코딩’의 강사 이고잉은 ”코딩 야학은 완주를 채근하지 않고 스스로 공부할 수 있도록 유도하고 있다“며 ”공부에 대한 재미를 느끼게 하는 것을 목표로 함께 노력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관련기사

인기기사

댓글

댓글쓰기

지금
이기사
관련 태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