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역에서 맛보는 과학…상월곡역 ‘사이언스 스테이션’ 개관

2017.03.03 18:00
3일 서울 성북구 상월곡역(지하철 6호선)에 개관한 ‘사이언스 스테이션’ 강연장에서 초등학생들이 과학동화 스토리텔링 공연을 관람하고 있다. - 한국과학기술연구원 제공
3일 서울 성북구 상월곡역(지하철 6호선)에 개관한 ‘사이언스 스테이션’ 강연장에서 초등학생들이 과학동화 스토리텔링 공연을 관람하고 있다. - 한국과학기술연구원 제공

일상적으로 오가는 지하철역 안에 과학을 맛볼 수 있는 공간이 새롭게 마련됐다.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이 미래창조과학부, 한국과학창의재단, 서울특별시, 성북구, 서울특별시도시철도공사와 공동으로 3일 KIST 본원과 가까운 서울 성북구 상월곡역(지하철 6호선)에 ‘사이언스 스테이션(지하철역 과학관)’을 개관했다. 이병권 KIST 원장은 “많은 사람들이 다니는 지하철 역사를 과학문화 확산과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하는 공간으로 활용하기 위해 마련했다”고 말했다.
 
사이언스 스테이션은 과학 대중화와 교육을 위한 강연장과 전시 공간 등으로 구성돼 있다.  상월곡역 1번 출구와 4번 출구를 거쳐 역사에 들어서면 ‘과학자 존’을 만나게 된다. 일반상대성이론을 제창한 아인슈타인과 뉴턴 역학의 창시자 뉴턴, DNA의 이중 나선 구조를 밝힌 왓슨과 크릭, ‘한국 과학기술의 아버지’로 불리는 최형섭 KIST 초대 소장 등 8인의 과학자 이야기를 슬라이드 영상으로 보여 준다. 터치스크린을 이용해 ‘미래에 내가 하고 싶은 연구’ 룰렛을 돌려 KIST 소식지를 배경으로 과학자처럼 사진을 찍을 수도 있다.
 

서울 성북구 상월곡역(지하철 6호선)에 3일 개관한 ‘사이언스 스테이션’의 과학자 존. - 한국과학기술연구원 제공
서울 성북구 상월곡역(지하철 6호선)에 3일 개관한 ‘사이언스 스테이션’의 과학자 존. - 한국과학기술연구원 제공

개찰구가 있는 지하 2층에는 센서로 사람의 움직임을 인식해 그 형상대로 다양한 빛을 내는 ‘인터랙티브 월’과 체험형 과학 콘텐츠 코너, 강연장, 바이오리빙랩 등 주요 시설이 자리해 있다. 20여 명이 앉을 수 있는 강연장에서는 과학교사협회가 운영하는 과학 강연 프로그램, 유아를 위한 과학 동화 스토리텔링 공연 등이 진행될 예정이다. 바이오리빙랩은 스트레스 지수 측정기, 혈압 측정기 같은 생활 의료 기기들이 주를 이룬다. 고려대병원과 KIST에 입주해 있는 바이오 벤처들이 운영한다. 그 뒤로는 KIST 연구진이 개발한 무안경 3D 디스플레이가 전시된다.
  

한국과학창의재단에서 제공하는 ‘증강현실(AR) 빛 실험실’은 카메라에 잡힌 종이카드를 움직이면서 화면의 렌즈나 거울, 프리즘을 움직여 빛이 이런 물체를 통과할 때 어떻게 바뀌는지 체험해 보는 프로그램이다. 이를 통해 빛의 굴절과 반사, 분산 등을 학습하게 된다. 가상현실(VR) 코너에서는 VR 안경을 통해 보이는 가상의 공간에서 우주선을 타고 태양계 행성을 탐험하거나 음식물을 따라 몸 속 소화기관을 내려가면서 초중등 수준의 과학을 쉽게 배울 수 있다.
 

3일 서울 성북구 상월곡역(지하철 6호선)에 개관한 ‘사이언스 스테이션’ 강연장에서 초등학생들이 움직임에 따라 화면이 바뀌는 인터랙티브 월을 체험하고 있다. - 한국과학기술연구원 제공
3일 서울 성북구 상월곡역(지하철 6호선)에 개관한 ‘사이언스 스테이션’ 강연장에서 초등학생들이 사람의 움직임에 따라 화면이 바뀌는 인터랙티브 월을 체험하고 있다. - 한국과학기술연구원 제공

지하철을 기다리는 짧은 시간 동안 가볍게 접할 수 있는 과학 콘텐츠도 있다. 플랫폼 대기석에 있는 터치스크린을 통해 승객들은 ‘사람이 죽어도 머리카락이나 손톱은 자란다?’ 같은 OX 퀴즈를 즐기면서 자연스럽게 생활 속 과학 상식을 얻게 된다. ‘스낵 사이언스’를 클릭하면 과학 상식을 담은 짧은 동영상을 시청할 수도 있다.
 
이날 열린 개관식에는 이 원장을 비롯해 기동민 더불어민주당 의원, 김영배 성북구청장, 장병주 미래창조과학부 미래인재정책과장, 박태현 한국과학창의재단 이사장, 지자체 의원들과 관계자 등 총 20여 명이 참석했다. 김 구청장은 “상월곡역 사이언스 스테이션이 씨앗이 되어 국가 전반의 과학 문화 발전으로 이어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 원장은 “KIST는 과학 연구를 선도할 뿐만 아니라 대중에 과학 문화를 확산하는 데도 많은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서울 성북구 상월곡역(지하철 6호선)에 3일 개관한 ‘사이언스 스테이션’의 한 코너. - 한국과학기술연구원 제공
서울 성북구 상월곡역(지하철 6호선)에 3일 개관한 ‘사이언스 스테이션’의 한 코너. - 한국과학기술연구원 제공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작성하기

    의견쓰기 폼
    0/150
    * 21대 국회의원 선거운동 기간에는 실명확인 과정을 거쳐야 댓글을 게시하실수 있습니다.
    * 실명 확인 및 실명 등록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 (2020. 4. 2 ~ 2020. 4. 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