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K5, 美 컨슈머리포트 선정 '최고의 중형 세단'

2017.03.02 16:00

 

기아자동차 K5. - 기아자동차 제공
기아자동차 K5. - 기아자동차 제공

 

(서울=포커스뉴스) 기아자동차는 지난달 28일(현지시간) 미국 컨슈머리포트(Consumer Reports)가 뽑은 중형 세단 부문 '최고의 차량(Top Picks)'에 K5(현지명 옵티마)가 선정됐다고 2일 밝혔다.

K5는 주행성능, 신뢰성, 고객만족도, 안전성 등에서 좋은 평가를 받으며 총 85점을 획득, 토요타 캠리, 혼다 어코드 등 중형 세단 경쟁 차종을 따돌리고 최고의 차량으로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이번 평가결과는 이달 초 발간되는 컨슈머리포트 4월호 자동차 연간 특집호에 실릴 예정이다.

컨슈머리포트가 발표한 차급별 추천차량에서 현대차는 아반떼(현지명 엘란트라), 쏘나타(하이브리드 포함), 그랜저(현지명 아제라), 투싼, 싼타페, 싼타페 스포츠 등 6개 차종이, 기아차는 포르테, K5, 쏘울, 스포티지, 쏘렌토 등 5개 차종이 선정됐다. 제네시스 브랜드에서는 G80이 선정됐다.

미국 최대 소비자연맹(Consumer Union)에서 발간하는 소비자 전문지인 컨슈머리포트는 미국에서 판매되는 300여 차종을 대상으로 △자체 전문가들의 성능 평가 △1300만명이 넘는 고객을 대상으로 하는 신뢰성 조사 △미국 도로교통안전국(NHTSA)와 고속도로안전보험협회(IIHS)등 전문기관의 안전성 테스트 결과 △보유 차량 재구매 의사를 묻는 고객만족도 조사를 종합해 가장 우수한 차량을 선정한다.

컨슈머리포트는 미국에서는 최고의 신뢰도를 자랑하고 있으며, 소비자들의 차량 구입결정에 높은 영향을 주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한편 현대·기아차는 지난달 22일(현지시간) 미국 제이디파워(J.D.Power)가 발표한 '2017 내구품질조사(VDS)'에서 19개 일반브랜드 가운데 현대차가 3위, 기아차가 6위로 양사가 상위권에 동반 진입하며 역대 최고 성적을 기록한 바 있다.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작성하기

    의견쓰기 폼
    0/1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