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보, 플래그십 세단 '더 뉴 S90 D4' 출시

2017.01.26 16:00

 

볼보자동차코리아의
볼보자동차코리아의 '더 뉴 S90 D4' - 볼보자동차코리아 제공

 

(서울=포커스뉴스) 볼보자동차코리아는 25일 플래그십 세단 '더 뉴 S90 D4'를 출시하고, 차량 출고를 기념해 재구매 고객을 대상으로 프로모션을 2월 한 달 간 진행한다고 밝혔다.

'더 뉴 S90'의 국내 엔트리 모델인 'D4'는 볼보가 세계 최초로 개발한 지능형 연료분사 기술인 ‘i-ART’를 적용해 강력한 성능과 효율성을 모두 갖춘 것이 특징이다. 더 뉴 S90 D4는 최고 출력 190마력, 최대 토크 40.8㎏·m의 힘을 발휘하면서도, 복합연비 14㎞/ℓ(도심 12.2㎞/ℓ, 고속 17㎞/ℓ)의 효율성을 갖췄다.

인간 중심의 브랜드 철학을 바탕으로 엔트리 트림인 'D4 모멘텀'에는 반자율 주행기술(파일럿 어시스트 II)과 도로 이탈 보호 시스템, 대형 동물 탐지기술, 교차로 추돌 방지 시스템 등의 안전·편의 시스템이 기본 적용됐다.

평행·직각주차를 도와주는 파크 어시스트 파일럿과 헤드업 디스플레이, 실내공기 청정 시스템, 9인치 터치스크린 등 편의사양도 탑재했다.

더 뉴 S90 D4는 국내에 모멘텀과 인스크립션 두 가지 트림이 출시되며, 판매가는 각각 5990만원과 6690만원이다.

한편 볼보는 D4 출시를 기념해 재구매 고객 대상 프로모션을 함께 진행한다. 이번 프로모션은 2월 한 달간 본인 또는 직계가족의 재구매 경우에만 혜택이 적용되며, D4 모멘텀 트림 구매 고객에게는 100만원 상당의 주유상품권을 증정한다.

이와 함께 차량의 잔존가치를 48%까지 보장해주는 '밸류-업' 금융 프로그램도 선보인다. 잔가보장 운용리스와 유예리스 중 선택이 가능하다. 잔가보장 운용리스의 경우 차량 가격의 30%를 선수금으로 납부한 뒤 36개월 동안 매달 모멘텀 차량의 경우 52만6200원을, 인스크립션 차량의 경우 61만4000원을 납입하면 된다.

유예리스 프로그램은 차량 가격의 30% 선수금 납부 뒤에 36개월 동안 모멘텀과 인스크립션 모델 각각 월 32만6400원과 39만1500원을 매달 납부하면 된다. 특히 모멘텀을 구매하는 볼보자동차 재구매 고객에게는 일반 고객보다 1% 낮은 금리를 적용해 잔가보장 운용리스의 경우 월 49만6300원, 유예리스 이용의 경우 29만5500원을 36개월 동안 분납하면 된다.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작성하기

    의견쓰기 폼
    0/1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