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보트럭, '전류누전 결함' 덤프트럭 302대 자발적 리콜

2016.12.13 14:00

 

볼보트럭,
볼보트럭, '전류누전 결함' 덤프트럭 302대 자발적 리콜 - 국토교통부, 포커스뉴스 제공

국토교통부는 볼보그룹코리아트럭이 결함이 확인된 덤프트럭 302대를 13일부터 전량 회수될 때까지(최소 1년 6개월) 자발적으로 시정조치 한다고 밝혔다.

볼보트럭에서 제작·판매한 덤프트럭 FH84TR3HA, H8TSDC5411 두 모델은 승차 공간 내 실내등 램프가 먼지와 습기에 의해 미세한 전류누전 결함으로 과열되거나 화재가 발생할 가능성이 확인돼 안전운행에 지장을 줄 가능성이 제기됐다.

리콜 대상은 지난 2013년 12월20일부터 올해 9월8일까지 제작·판매된 두 모델 총 302대다.

해당 차량 소유자는 이날부터 볼보트럭 공식 서비스센터에서 무상으로 수리를 받을 수 있다.

국토부는 볼보트럭의 제작결함 리콜 진행 사항을 수시로 확인해 해당 덤프트럭이 모두 수리되도록 한다는 방침이며, 볼보트럭은 해당 고객들에게 리콜 관련 결함현상과 주의사항 등을 포함한 고객안내문을 발송한다.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작성하기

    의견쓰기 폼
    0/1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