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물 제1652호 ‘통영측우대’, 국내 최초 흑백TV ‘금성VD-191’

2016.04.04 18:00
보물 제1652호 통영측우대(왼쪽 위 부터 시계방향), 국내 최초 흑백TV 금성VD-191, 세계에서 3번째로 개발한 자기부상열차, 세계 최초로 과학관에 전시된 3D가상해부 테이블. - 국립중앙과학관 제공
보물 제1652호 통영측우대, 국내 최초 흑백TV 금성VD-191, 세계에서 3번째로 개발한 자기부상열차, 세계 최초로 과학관에 전시된 3D가상해부 테이블(왼쪽 위 부터 시계방향으로). - 국립중앙과학관 제공

 

보물 제1652호인 ‘통영측우대’, 국내 최초 흑백TV인 ‘금성VD-191’ 등이 국립중앙과학관이 선정한 대표전시품으로 이름을 올렸다.


국립중앙과학관은 야외 및 실내전시관에 전시 중인 5300여 점 중 국내 최초, 국내 유일 등 보존가치와 인기가 높은 대표전시품과 대표체험물을 각각 10개씩 선정했다고 4일 밝혔다.


국내 최초 고유모델 자동차인 ‘현대 포니1’, 국내 최초 휴대폰 ‘SH-100s’ 또한 대표전시품으로 선정됐다. 방문 관람객의 인기가 높은 대표체험물로는 세계 최초로 과학관에 전시된 ‘3D가상해부 테이블’, 세계에서 3번째로 개발한 ‘자기부상열차’ 등이 꼽혔다.


김주한 국립중앙과학관장은 “이번 선정을 통해 과학관 내 전시물 중 관람객이 꼭 봐야 할 우수전시품을 널리 알림으로써 과학관을 보다 효율적으로 둘러보고 학습 효과도 높일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작성하기

    의견쓰기 폼
    0/1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