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삼, 기억력 향상에 도움된다"

2006.09.27 09:20
홍삼이 기억 능력을 높이고 알츠하이머 환자의 인지기능을 개선한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26일 충남 금산 다락원에서 열린 제9회 국제인삼심포지엄에서 영국 노썸브리아 대학의 데이비드 케네디 교수는 홍삼 추출물을 장기 복용하면 학습 효과와 관련된 기억능력이 향상된다는 연구결과를 발표했다. 케네디 박사의 발표자료에 따르면 연구팀은 18명의 성인을 대상으로 홍삼추출물 200㎎을 8주간 매일 먹게 한 뒤 1일, 29일, 57일째 아침에 작업기억력과 공간작업능력을 테스트했다. 각 테스트는 컴퓨터 프로그램을 통해 이뤄졌으며, 분석결과는 8주간 가짜 약을 동일하게 준 같은 수의 대조군과 비교했다. 이 결과 홍삼을 8주간 복용한 그룹은 가짜 약을 먹은 그룹에 비해 작업기억력과 공간작업능력이 향상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홍삼 복용그룹은 복용 기간이 길수록 공간작업능력이 더 좋아지는 특성을 보였다는 게 연구팀의 설명이다. 또한 홍삼 복용 이후 감정 변화를 측정한 결과 복용 전 평정·이완상태에서 흥분·긴장 상태로 변하는 것으로 나타나 홍삼이 뇌기능 활동성에 도움을 주는 분석됐다고 연구팀은 덧붙였다. 케네디 교수는 "비록 소규모 연구결과이긴 하지만 홍삼이 뇌의 활동성을 강화해 기억력을 개선하는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이날 심포지엄에서는 인삼이 알츠하이머 환자의 인지기능을 개선하는데 효과가 있다는 서울대의대 김만호 교수팀의 연구결과도 발표돼 주목을 끌었다.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이 기사 어떠셨어요?

댓글 0

작성하기

    의견쓰기 폼
    0/1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