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폰 하나면 나도 천재화가 ‘고흐’처럼

2013.03.03 00:00
하루 종일 스마트폰 게임에 빠져 있는 자녀를 보고 좋아할 부모는 없을 것이다. 더군다나 게임의 내용이 폭력적이고 과격한 것들이 많아 이 같은 걱정은 커질 수 밖에 없다. 그렇지만 이런 자녀들에게 책도 읽고 거장의 명화도 감상하며, 퍼즐 게임까지 할 수 있는 ‘앱북’이 나와 주목받고 있다. 동아사이언스는 19세기 후반 인상주의 화가와 작품을 퍼즐로 만나볼 수 있는 앱북, ‘빈센트 반 고후 두뇌퍼즐’을 출시했다고 3일 밝혔다. 이 앱은 예술작품을 퍼즐로 풀면서 명화를 이해하고 뒷 얘기까지 알 수 있어 일석이조의 효과를 볼 수 있다. 19세기 후반 시작된 대표적인 인상주의의 화가들에 대한 소개와 명화에 얽힌 숨겨진 이야기를 어린이의 눈높이에 맞게 각색된 앱북은 각 스토리에 맞는 다양한 퍼즐을 도입해 게임을 좋아하는 어린이도 인상주의 화가와 명화에 관심을 가지도록 구성한 게 특징이다. 앱북에 담긴 인상주의 화가는 빈센트 반 고흐와 에두아르 마네, 클로드 모네, 폴 고갱 등이다. 향후 오귀스트 르누아르 편도 추가될 예정이며, 이번 앱북을 구매한 독자는 르누아르 편을 무료로 내려받을 수 있다. 이 앱북은 ‘앱스토어’와 ‘티스토어’, ‘올레마켓’, ‘U+앱마켓’에서 내려받을 수 있으며 가격은 4000원(3.99달러)다. 오는 6일까지는 앱북 출시 기념 할인이 진행돼 1000원(0.99달러)에 판매된다. 앱북 구매 독자를 상대로 ‘빈센트 반 고흐 두뇌퍼즐’ 종이책과 음료 교환권도 경품으로 선물하는 다양한 이벤트도 진행된다. 이벤트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동아사이언스 이벤트 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이 기사 어떠셨어요?

댓글 0

작성하기

    의견쓰기 폼
    0/150
    * 21대 국회의원 선거운동 기간에는 실명확인 과정을 거쳐야 댓글을 게시하실수 있습니다.
    * 실명 확인 및 실명 등록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 (2020. 4. 2 ~ 2020. 4. 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