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는 컴퓨터로 ‘스마트패션’을

2011.11.29 00:00
[동아일보]

한국과학기술원(KAIST)은 28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 전시관에서 몸이나 의복에 착용할 수 있는 컴퓨터인 ‘웨어러블 컴퓨터’ 경진대회를 열었다. 자전거를 탈 때 옷에 달린 발광다이오드(LED) 등이 방향지시등 역할을 하고(가운데) 스마트폰으로 영화를 보면서 옷 안에 장착된 센서로 진동을 느낄 수 있는 특수복(왼쪽)이 눈길을 끌었다. 장승윤 동아일보 기자 tomato99@donga.com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이 기사 어떠셨어요?

댓글 0

작성하기

    의견쓰기 폼
    0/1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