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 게임 중독자 뇌, 마약중독자와 유사”

0000.00.00 00:00
[동아일보]

인터넷 게임 중독자의 뇌가 마약 중독자의 뇌와 유사하게 활동한다는 사실을 국내 연구진이 밝혀냈다. 김상은 분당서울대병원 핵의학과 교수팀은 “양전자방출단층촬영(PET) 기법으로 인터넷 게임 정상 사용자 9명과 게임 과다 사용자 11명의 대뇌 포도당 대사 등을 측정한 결과 인터넷 게임 과다 사용자는 오른쪽 안와 전두피질, 왼쪽 미상핵, 오른쪽 도회의 기능이 정상인보다 떨어진다”고 9일 밝혔다. 안와 전두피질, 미상핵, 도회는 각각 충동 조절, 보상 처리, 중독을 담당하는 인지 기능을 관장하는 대뇌영역이다. 인터넷 게임을 과도하게 하면 뇌의 기능이 떨어지고 이를 활성화하기 위해 특정 부위의 포도당 대사가 활발해진다. 약물 남용, 도박 중독, 충동조절장애를 겪는 환자들의 뇌도 유사한 작동 기제를 보인다. 김 교수의 연구 결과는 내년 해외 과학저널인 ‘씨엔에스 스펙트럼스(CNS Spectrums)’에 게재될 예정이다. 우경임 동아일보 기자 woohaha@donga.com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이 기사 어떠셨어요?

댓글 0

작성하기

    의견쓰기 폼
    0/150